홈 > 가람의 향기 > 산신각

산신



산신각

산신을 모시는 전각이다. 사찰에 따라서는 산령각(山靈閣)이라고도 부른다.
본래 산신은 도교에서 유래한 신으로, 불교가 전래되기 전에 많이 믿던 토착신이다.

특히 산지가 70%나 되는 한국에서는 삼국시대부터 조선 말에 이르기까지 산신신앙이 널리 유행하였다.
이 산신이 불교에 수용되면서 호법신중(護法神衆)의 하나로 자리잡았다.

금용사의 산신각은 2층건물의 2층에 자리잡고 있다.